20.09.25(금) "지성이 부패할 경우 죄는 크게 기승을 부립니다."


속임을 통해 생기는 죄의 효능은 영혼의 기능에 영향을 미친다는 데 기반을 두고 있습니다. 속임은 당연히 생각에 영향을 미칩니다. 속임을 당하는 것은 생각입니다. 죄가 감정을 통해 그러는 것처럼 다른 수단을 통해 영혼 속에 들어가고자 할 때, 권리와 주권을 갖고 있는 생각은 죄를 저지하고 통제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생각이 부패한 곳에서 죄는 크게 기승을 부릴 것이 틀림없습니다. 왜냐하면 지성 곧 오성은 영혼의 주도적 기능이고, 의지와 정서는 지성이 결정하는 것을 따라가고, 생각이 제시하는 것 외에 다른 것은 고려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정서는 죄 때문에 크게 혼란에 빠져 종종 아주 골치 아픈 상태가 되기는 하지만, 참으로 위험한 것은 언제나 생각이 속임 당하는 것이고, 그 이유는 영혼의 모든 기능과 관련하여 생각이 영혼 속에서 차지하고 있는 위치가 막중하기 때문입니다. 생각의 역할은 인도하고 지시하고 선택하고 이끄는 것입니다. "네게 있는 빛이 어두우면 그 어둠이 얼마나 더하겠느냐"(마6:23)


<기도>

지성이 부패할 경우 죄는 크게 기승을 부린다는 것을 기억하며 깨어서 하나님의 뜻을 올바르게 분별하는 하루가 되도록 은혜를 베푸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조회수 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자신이 기뻐하는 자에게 은혜를 베푸시는 것은 하나님의 고유한 특권이자 주권이기에 하나님은 모든 사람 중에서 구원하실 자들을 주권적으로 부르시고 의롭게 하시며, 자신이 기뻐하는 자들에게 평안이 있으라고 말씀하시고, 자신이 기뻐하는 자들에게 은혜를 베푸십니다(롬9:18). 하나님은 모든 사람 중에서 자신이 원하는 자를 부르시고, 자신이 원하는 자를 거룩하게 하

죄의 뿌리 곧 내재하는 죄와 관련해서든 아니면 죄가 표출되는 경우와 관련해서든 하나님이 죄책에 대해 마음을 불안하게 만드시는 경우에, 하나님이 말씀하시기 전에 스스로 평안하다고 말하지 말고 하나님이 영혼에게 말씀하시는 것을 경청하도록 유의해야 합니다. 이 지침을 지키는 것은 굉장히 중요합니다. 이 지침을 지키지 못해 사람이 자신의 영혼을 속이는 것은 참으로

우리는 자신을 낮추고 겸손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을 정도로 우리 자신에 대해서는 충분히 알고 있지만, 하나님에 대해서는 참으로 아는 것이 적습니다. 이런 생각 때문에 지혜자인 솔로몬도 자신에 대한 이해를 다음과 같이 표현합니다. "나는 다른 사람에게 비하면 짐승이라 내게는 사람의 총명이 있지 아니하니라 나는 지혜를 배우지 못하였고 또 거룩하신 자를 아는